본문 바로가기

Home >

늦은 여름, 원기회복 프로젝트

 

 

 

더위를 식히고 몸을 보살피는 원기회복 프로젝트

 

아침 저녁 선선한 바람이 불어오네요. 금방 가을이 올 것 같습니다. 하지만 한낮은 여전히 땡볕이 타오르고 더위에 지치지요. 유독 여름에는 몸이 무겁게 느껴지고, 기운이 없을 때가 많습니다. 자주 졸리기도 하고요. 대체 왜 그럴까요? 습도와 기온이 높은 여름에는 우리 몸이 체온을 유지하기 위해 땀으로 열을 방출합니다. 고온에 장시간 노출된다면 더욱 몸이 노곤해질 수밖에 없죠. 이때, 적절한 수분을 섭취하거나 충분한 수면을 취하지 않으면 기력이 부족하다고 느낄 수밖에 없습니다. 그렇다면 우리의 머리와 어깨를 사정 없이 짓누르는 ‘피로 곰들’을 물리칠 원기 회복법은 과연 무엇일까요?

 

 

 

 tip 더위를 이기는 법 체질별로 다르다?

 

 

 

태음인

몸이 살집이 많아 여름철이라도 땀을 흘리는 운동이나 목욕을 통해 혈액순환을 돕도록 한다. 대신 땀이 많아서 생기는 습진, 땀띠 등을 미리 예방하도록 샤워를 자주 하는 것이 좋고, 보양식으로는 육개장과 냉콩국수가 있다.


 

 

소음인

가슴이 빈약하고 하체가 발달한 체형이다. 체력이 튼튼하지 못해 쉽게 피로해지는 것이 특징이다.더운 날씨에 속은 차게 되지만 피부로 열이 올라와 위장이 악영향을 끼친다. 국물이 있는 음식이나 따뜻한 차를 많이 마시는 것이 도움된다.


 

 

 

태양인

불같은 성격의 태양인은 기운이 위로 솟는 성질로 인해 더운 기운이 계속 위로 올라가면 머리가 맑지 않고 구토가 심해질 수 있다. 이런 체질은 기를 내려 주고 음기를 보충해 주는 담백한 해산물이 좋고, 찬 성질을 가진 메밀 냉면 등을 먹어 주면 더위를 막을 수 있다.

 

 

 

 

소양인

소양인은 열이 많고 더위에 잘 지치기 때문에 야외 운동보다는 수영 같은 물놀이가 좋다. 또한, 열을 식혀 주는 수박과 참외를 먹어 주는 것이 도움된다. 반면 보신탕이나 삼계탕을 먹으면 몸에 열이 더 생길 수 있기 때문에 삼간다.